본문 바로가기

맛집 탐방

윤식이 돈까스 - 서울 송파구 - 식당 - 돈까스

728x90
반응형

오늘은 필자가 맛있다고 생각하는 돈까스 집을 추천해보려고 한다. 이름은 윤식이 돈까스이다.

 

 

내가 알고 있는 돈까스 중 상위권에 해당하므로 기대해도 좋다.

 

 

메뉴는 단순하다. 돈까스와 윤식이 돈까스를 판매하는데 필자는 개인적으로 돈까스가 더 낫다고 생각한다. 그 이유는 곧 나오므로 끝까지 읽어주길 바란다.

 

 

처음에 들어가면 달인 물 한잔과 반찬 및 소스통을 주신다. 아쉬운 것은 물통을 주지 않기에 물을 더 마시고 싶다면 주인 아저씨에게 말하거나 셀프로 떠서 먹어야 한다. 코로나 시국이라 오히려 더 안전한 방법일지도 모르겠지만 필자에게는 아쉽게 다가왔다.

 

함께 나오는 반찬 중 얇고 넓은 깍두기가 돈까스와 함께 먹는데 괜찮으니 참고하길 바란다. 

 

 

밥과 국은 리필이 가능하다. 돈까스와 함께 먹기에 밥알의 식감이라던지 국의 진한 정도는 적당하다.

 

 

마지막으로 주문한 돈까스가 나온다. 돈까스는 겉의 바삭한 식감이 돈까스의 마지막 한점까지 유지가 되며 돼지고기의 식감이 푸석하지 않고 부드럽다. 돈까스 특유의 고소함도 잘 함유되어 있는데 함께 곁들어 먹는 샐러드의 상콤함이 돈까스의 혹시라도 기름질 수 있는 부분을 잘 커버해준다. 샐러드는 반찬 및 밥과 국과 더불어 리필이 가능하므로 참고하길 바란다.

 

돈까스 사진을 보면 사이드에 후추와 소금이 함께 뿌려져 있는 것을 알 수 있다. 정말 맛있는 돈까스는 단순히 소금과 함께 먹으면 최상의 맛을 느낄 수 있다. 윤식이 돈까스에서 주문한 돈까스 역시 돈까스 소스와 먹기보단 마련되어 있는 소금과 후추를 함께 사이드에 뿌려놓고 돈까스를 찍어먹는 것을 추천한다. 소금의 두께는 돈까스에 찍어먹기에 적당하며 너무 굵지도 얇지도 않다. 또한 너무 짜지도 않아 오히려 달달한 느낌이 들기도 한다.

 

누군가에게 맛있는 돈까스를 대접하고 싶다면 필자는 윤식이 돈까스를 당당하게 추천해보고 싶다. 가격 또한 다른 일반 돈까스 집에 비해 저렴한 편으로 부담 없이 즐기길 바란다.

 

728x90
반응형